성문화뉴스

성문화 뉴스

성문화뉴스

[뉴시스] 여가부, "성·세대 간 평등 실현…함께 돌보는 나라 조성"

페이지정보

글쓴이 경기북부청소년성문화센터 날짜20-03-12 10:25 조회84 댓글0

본문

2020년도 주요 업무계획 발표 '성·세대 평등으로 함께 가는 포용사회'  건강가정기본법 전면 개정 "새 국회서"  여성계 국제교류 "위안부 문제 알릴 것 위안부 연구 여성인권평화재단 설립도

associate_pic

[평창=뉴시스]사진공동취재단 = 이정옥 여성가족부 장관이 9일 오후 강원도 평창군 대관령면 알펜시아컨벤션센터에서 열린 2020 평창평화포럼 개회식에서 축사를 하고 있다. 2020.02.09.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 김정현 기자 = 여성가족부(여가부)가 2020년 한 해 목표를 '성·세대 평등으로 함께 가는 포용사회'로 정하고 혼인·혈연·입양으로만 한정됐던 '정상가족' 틀을 깨는 법제화에 팔을 걷어붙인다.

국회에서 법이 계류돼 이루지 못한 여성인권평화재단 설립에도 다시 박차를 가한다.

여가부는 5일 이런 골자의 2020년도 주요 업무계획을 발표했다.

여가부는 핵심과제를 ▲다양성 존중과 실질적 성·세대 평등 실현 ▲여성·청소년이 안심할 수 있는 사회 구현 ▲믿을 수 있는 안전한 돌봄 환경 조성으로 선정했다.

◇'건강가정' 프레임 새 국회에서는 꺨까

성평등을 위해 기본법 성격인 '건강가정기본법'을 '가족정책기본법'으로 고치는 작업도 다시 착수한다.

이번 국회에서도 더불어민주당 남인순 의원이 지난 2018년 개정안을 발의했으나 상임위인 여성가족위원회 문턱을 넘지 못했다. 이해관계자들과 야당의 반대에 여가부는 다음 회기를 목표로 삼고 있다.

여가부 관계자는 "부처 의지는 강하다. 수차례 절충안을 제시했으나 (반대측이) 받아들이지 않았다"며 "21대 국회가 열리면 정부안을 조기 발의해 국회에서 다시 논의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2004년에 제정된 이 법은 건강한 가족의 정의를 혼인, 혈연, 입양으로 구성된 전통적 가족유형으로 한정하고 있다.

가족을 국가가 책임져야 하는 사회정책의 하나로 명시했지만 1인가구 등 다양한 형태의 가족은 외면한다는 비판이 계속됐다.

같은 맥락에서 '세상모든가족함께' 캠페인도 추진한다. 사람들이 다양한 가족과 다문화 가정을 자연스럽게 받아들이도록 한다.

학교에서도 우리 주변에 익숙한 다문화, 1인가구 등에 대한 교육을 하도록 돕는다. 성평등 교육 콘텐츠도 개발해 학교에서부터 인식을 개선한다.

◇'위안부' 문제 다룰 '여성인권평화재단' 설립도 박차

올해는 여성인권과 관련한 북경행동강령 선언 25주년, 유엔안보리결의 1325호 20주년이다.

여가부는 국제회의를 개최하고 여성인권과 평화 국제 컨퍼런스를 주관하는 등 일본군 '위안부' 인권에 대한 세계의 공감대를 얻는데도 노력할 계획이다.

국내에서는 입법을 통한 독립재단 성격의 법인인 '여성인권평화재단' 설립에도 재차 나선다.

지난해 더불어민주당 정춘숙 의원이 '일제하일본군위안부피해자에대한생활안정지원및기념사업 등에관한법률'(위안부피해자법)을 발의했으나 역시 계류된 상태다.

여가부는 2018년부터 산하에 '일본군 위안부 문제 연구소'를 운영하고 있으나 법적 근거나 예산 부족으로 지속하지 못하는 1년 단위 위탁사업 위주로 연구를 계속해 왔다.

이정옥 여성가족부 장관은 5일 오전 10시30분 정부서울청사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올해 업무계획을 소개했다.

이 장관은 "우리 사회의 다양성이 존중돼야 혁신적인 포용사회로 나갈 수 있다"며 "성별과 세대 간 평등을 실현하고 여성과 청소년 누구나 안전한 사회, 함께 돌봄을 하는 나라를 조성하기 위해 핵심 과제를 차질없이 추진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출처] 뉴시스 http://www.newsis.com/view/id=NISX20200305_0000943616&cID=10201&pID=10200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성문화뉴스 목록

Total 356 / 1 페이지
성문화뉴스 목록
번호 제목 날짜 조회
356 [새로고침캠페인] 경기북부청소년성문화센터 속담을 다른표현으로 바꿔보기 새글 07-03 21
355 [뉴스핌]여가부, '2020 청년 성평등 문화 추진단' 출범 06-29 13
354 [지우개캠페인] 경기북부청소년성문화센터 속담 들여다보기 06-15 35
353 [중앙일보] [단독]"대화만"→"벗어라"…벗방 BJ 성착취 뒤엔 '악마의… 06-11 38
352 [한겨레] 법정에 선 성범죄 피해자가, 한점의 두려움 없도록 06-11 40
351 [디지털 성범죄 OUT] 경기북부청소년성문화센터 디지털 성범죄 근절 캠페… 05-29 80
350 [오마이뉴스]월경에 대해 차마 묻지 못했던 것들 05-28 54
349 [매일신문]청소년 일탈 SNS사용 주의보…디지털성범죄 노출 위험 05-22 74
348 [뉴시스]'N번방 방지법' 의결…이젠 성착취물 소지만 해도 처벌 05-15 74
347 [부산일보]또 중학생 집단성범죄…또래 여학생 성적학대하고 영상촬영 05-08 90
346 [아시아경제]온라인 개학에 '디지털 학폭' 예의주시…경찰 집중관리 04-24 98
345 [민중의 소리]미성년자 예외 없다, 성착취 공범 10대 ‘부따’ 강훈 얼… 04-17 95
344 [연합뉴스][SNS 세상] n번방 쇼크…"성교육 '피해 예방→가해 예방'… 인기글 04-10 105
343 [한국강사신문]서울시교육청, 성인지 감수성 높여 성범죄 예방한다 인기글 04-03 104
342 [문화뉴스]'n번방' 사건...텔레그램에서 일어난 성범죄, 무슨 일이 있… 인기글 03-20 103
게시물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