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문화뉴스

성문화 뉴스

성문화뉴스

[G밸리뉴스]약물성범죄 갈수록 심각, 처벌 강화 목소리 높아져

페이지정보

글쓴이 경기북부청소년성문화센터 날짜20-03-04 09:17 조회24 댓글0

본문

약물성범죄 갈수록 심각, 처벌 강화 목소리 높아져

지난해 버닝썬 사태 이후 약물성범죄 처벌 강화의 필요성이 계속 제기되고 있다. 약물성범죄 우리나라 뿐만 아니라 다른 나라에서도 끊이지 않고 발생하고 있는 심각한 범죄이다. 약물성범죄로 사용되는 대표적인 약물은 이른바 물뽕으로 불리는 GHB이다.

GHB는 단시간 내 체내에서 반출되며, 무색, 무취한 특성 탓에 음료에 섞이는 경우 식별이 어렵다. 더 큰 문제는 국내에 GHB 간이시약이 전혀 보유되어 있지 않아, 감정 제출 지연으로 해 약물검출의 골든타임을 놓치고 있다는 지적도 나오고 있다.

GHB가 들어있는 알코올 또는 음료를 마시게 될 경우 피해자는 약물의 영향으로 무능력 또는 무의식 상태에서 저항하지 못하고 피해의 대상이 된다. 또한 GHB복용 후 나타나는 행동은 다른 약물과 다른데, 쓰러지는 경우도 있긴 하지만 타인과 대화를 주고받거나, 스스로 걸어 다닐 수 있는 등 제3자가 보기에는 피해자가 매우 멀쩡하게 보일 수 있다는 것이다.

법무법인YK 형사법 전문 신은규 변호사는 “약물성범죄에 오용되는 약물의 종류 또한 다양해지고 있다”고 지적하며 “버닝썬 사태로 다시 한번 큰 주목을 받게 된 GHB의 경우 마약류 관리에 관한 법률 제2조3호라목에 해당하는 향정신성의약품으로, 약물 사용 후 발생하는 피해가 막대하기 때문에 수사기관에서도 앞으로 GHB를 이용한 약물성범죄의 처벌을 강화할 것을 밝힌 바 있다.”라고 설명하며 “약물성범죄는 자칫 사망에까지 이르게 될 수 있는 심각한 범죄행위임에도 불구하고, 젊은 층 사이에서 범죄행위에 대한 죄의식 없이 자신의 성적욕구를 충족시키기 위한 수단으로 약물을 악용하여 사용하고 있다”고 말했다. 신변호사는 “이러한 범죄행위는 피해자에 대한 정신적인 살인행위와 같고, 악질적인 범죄로 더 중한 처벌로 다스려야 한다고 생각하며, 약물성범죄 피해자가 되지 않도록 각별히 주의를 해야 할 필요가 있다”고 강조했다.

한편, GHB는 마약류 관리에 관한 법률 제61조에 따라 매매, 매매의 알선, 수수, 소지, 소유, 사용, 관리, 조제, 투약 등의 행위를 한 경우 5년 이하의 징역 또는 5천만원 이하의 벌금형에 처해질 수 있고, 형법상 강간, 준강간죄의 경우 3년 이상의 유기징역에 처할 수 있다.

[출처] G밸리 (http://www.gvalley.co.kr)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성문화뉴스 목록

Total 343 / 1 페이지
성문화뉴스 목록
번호 제목 날짜 조회
343 [한국강사신문]서울시교육청, 성인지 감수성 높여 성범죄 예방한다 04-03 4
342 [문화뉴스]'n번방' 사건...텔레그램에서 일어난 성범죄, 무슨 일이 있… 03-20 23
341 [아시아경제]아동·청소년 성범죄 91.4% SNS·앱 통해…음란물 제작도… 03-20 21
340 [한겨레21] 인터넷과 성착취의 연결고리 03-12 19
339 [뉴시스] 여가부, "성·세대 간 평등 실현…함께 돌보는 나라 조성" 03-12 19
338 [한겨레][창업창직] “불법촬영 OUT! 디지털성범죄 없는 세상을 꿈꿉니… 03-04 29
열람중 [G밸리뉴스]약물성범죄 갈수록 심각, 처벌 강화 목소리 높아져 03-04 25
336 [아이뉴스24] 먹여주고 재워준다는 '헬퍼' 찾았더니…거리 청소년들 범죄… 02-24 25
335 [한국일보] ‘성적 욕망’ 빼고 장애인 인권을 말할 순 없다 02-24 28
334 [서울신문] 성폭력단체, 텔레그램 ‘n번방’ 성착취 공동대응 나선다 02-21 21
333 [오마이뉴스] 동의 없는 성적행동은 '성폭력'... '동의'는 어떻게 만… 02-21 24
332 [뉴시스] "미투 고발 성폭력, 수직관계 확실한 권력형 성폭행" 02-10 30
331 [뉴시스] 민간에 기댄 아동 음란물 신고…"정부 모니터링 해야" 02-10 29
330 [여성신문] [성매매 방지법 15주년] 내가 사는 아파트 아랫층에선 성매… 02-10 26
329 [서울신문] 성매매 거부한 지적장애 동거녀 숨질 때까지 맞았다 02-10 24
게시물 검색